기사검색

천안 D아파트 화재…냉장고서 '성인 母子' 시신 발견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19/09/11 [11:56]

 

▲ 11일 충남 천안의 D아파트 화재현장에서 60대 어머니와 30대 아들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사진 화재현장)     © 김헌규

 

11일 충남 천안의 D아파트 화재현장에서 60대 어머니와 30대 아들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천안서북경찰서와 천안서북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22분경 서북구 쌍용동 한 아파트 5층에서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났다.

 

불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소방대에 의해 40여분 만에 진화됐다.

 

화재 현장에서는 모자 관계인 60대 어머니와 30대 아들로 추정되는 시신이 불에 탄 채 발견됐다.

 

이들은 거실 바닥에 문이 천장 쪽으로 개방된 냉장고 안에서 발견됐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당시 냉장고 안에 다른 물건은 거의 없는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 감식 과정에서 주방 가스 밸브가 파손된 사실도 확인됐다

 

경찰은 이들이 모자 관계로 추정하는 한편 인화성 물질이 집 안에 뿌려진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불이 난 아파트에는 외부 침입 흔적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현재 시신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식과 부검 의뢰한데 이어 전담반을 편성해 수사에 나설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119소방대가 현장에 출동했을 당시 출입문은 잠겨 있었고 외부에서 강제로 침입한 흔적은 없는 상황"이라며 "현재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