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아산시,"노선배차시간 조정, 폐지 및 감회운행"

-65세 및 75세 이상 어르신들의 시내버스 이용증가에 따른 조치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19/10/21 [12:18]

- 사고 방지 및 안전운행을 위한 주행시간 확보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다음달 11월 1일(금)부터 일부 시내버스 노선에 대하여 폐지 및 배차시간을 조정해 운행한다.

 

구체적인 노선별 운행계획은 ‘아산시버스정보시스템’, 아산시 홈페이지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778번·779번 버스노선은 폐지되며, 503번 노선은 감회, 510·512번, 990번·991번 노선의 배차시간 조정 등 해당 시내버스 이용자는 반드시 버스 운행 현황을 재확인할 필요가 있다.

 

이번 조치는 올해 중순부터 65세 및 75세 이상 어르신을 위한 교통정책 시행으로 어르신들의 시내버스 이용증가에 따라 현재의 배차시간으로는 정상운행이불가능해 이뤄졌다.

 

시는 사고 미연방지 및 안전운행을 위한 주행시간을 확보하여 시내버스이용객의 이용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부득이 이와 같이 결정했다.

 

이러한시내버스 감차 및 감회 상황은 전국적인 사항으로 지난 8월 28일 충청남도버스운송사업조합과 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 충남·세종지역자동차노동조합이노사간 합의한 사항을 토대로 결정됐다.

 

또, 2020년 1월 탄력근로제 시행을 앞두고 현행 노선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2019년 12월 말일까지 운수종사자 추가 채용과재원을 확보해야 하는 과제가 남아있다.

 

한편, 시는 전국적인 시내버스 업계의 인력부족 현상으로 인해 관내 운수종사자가타시군으로 인력이탈이 심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근로자의 복지향상을 위해 업계와 시가 공동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