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해군의 국민 보살핌은 바다,육지 장소 불문한다!

해군2함대 근무지원대대 조리 부사관 5명, 자비로 무료급식 봉사활동

가 -가 +

문학모
기사입력 2019/10/22 [10:03]

 

▲ 근무도 힘든 해군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 근무지원대대 조리 부사관들이 21일(월) 부대 인근 ‘하래장애인 주간보호센터’에서 무료급식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치즈돈까스, 과일샐러드 등 실력발휘…참여자 개인비용으로 음식 마련

[문학모 기자]  근무도 힘든 해군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 근무지원대대 조리 부사관들이 21일(월) 부대 인근 ‘하래장애인 주간보호센터’에서 무료급식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근무지원대대에 근무하는 조리직별 부사관 5명이 가을을 맞아 어려운 이웃에게 따뜻한 한 끼를 대접하고, 국민과 함께하는 해군으로서 소임을 다하기 위해 마련됐다. 

 

 봉사활동 참여자들은 평소 장병들을 위해 요리하던 실력을 십분 발휘했다.

 

여기에 국민과 함께하는 마음과 정성도 더했다.

 

이들은 보호센터 시설을 이용하는 인원 60여 명을 위해 치즈돈까스, 과일샐러드, 치즈케이크 등 다채로운 음식을 마련했다.  

 

 특히 음식, 차량운용 등에 필요한 모든 예산을 봉사에 참여한 장병들이 박봉임에도 개인비용으로 마련해 주변을 더욱 따뜻하게 했다. 
 
 이번 무료급식 봉사활동 전반을 계획한 2함대 근무지원대대 식사관 우호연 상사는 “재료 준비부터 조리까지 모든 과정을 참여자들이 손수 진행하는 것이 쉽지 않았지만 맛있게 드시는 주민들의 모습을 보니 뿌듯했다”면서 “나눔의 가치와 행복을 피부로 느낄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