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정장선 평택시장, 메이어 유엔사 부사령관 접견

대한민국 안보수도 평택시와 유엔사의 협력 강화를 위한 환담 나눠

가 -가 +

문학모
기사입력 2019/11/12 [14:59]

▲  정장선 평택시장  스튜어트 캠벨 메이어 (Stuart Campbell Mayer) 유엔사 부사령관을 접견


‘한반도 평화유지’공통의 가치 확인 및 시의 비전 공유

 [문학모 기자]  정장선 평택시장이 12일, 시청을 방문한 스튜어트 캠벨 메이어 (Stuart Campbell Mayer) 유엔사 부사령관을 접견했다.

 

 정 시장은 “부임 이후 평택시에 처음으로 방문하신 메이어 부사령관님을 환영한다”고 인사를 전하며 “품격있는 국제도시로 도약하고 있는 평택시의 미래 비전을 부사령관님과 공유하고 조언을 듣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메이어 유엔사 부사령관은 “주한미군 평택시대를 열어가는 시의 다방면의 노력에 유엔사도 협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면서 “한반도의 평화 유지라는 공통의 가치를 확인하고 유엔사의 역할에 대해 알릴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이어 정 시장은 내년에는 주한미군과 시민이 서로에게 더 좋은 이웃으로 다가가기 위한 기반 구축과 공감대 확산을 위해 주력할 예정임을 설명하며 ▲미군부대 주변 상설공연 특화거리 조성 ▲미군과 시민이 하나 되는 참여형 행사인 ‘평택-주한미군 우정의 날’ 제정 ▲ 미군(외국인) 온라인 소통채널 구축 등 2020년도에 계획된 다양한 사업을 소개했다.

 

 또한 평택시의 평화수호 동반자인 한미 민․군․관 주요지휘부가 소통과 협력을 위해 한 자리에 모이는 ‘2020년 한미우호 신년하례회’에 부사령관의 참석을 요청했다.

 

 이번 환담을 통해 정장선 시장과 메이머 부사령관이 양측의 소통과 공조를 강조함으로써 대한민국 안보수도 평택시와 유엔사의 공동 협력이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한편, 스튜어트 캠벨 메이어 부사령관은 호주 출신(호주 해군 중장)으로는 처음으로 지난 7월 유엔사 부사령관에 취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