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안시, 2019년 3단계 공공근로사업 안전교육

안전사고 예방 및 생명의 소중함을 고취하기 위해 마련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19/11/12 [15:11]

천안시는 12일 성환문화회관에서 2019년 3단계 천안형 공공근로사업 참여자와 사업담당 공무원 등 170여명을 대상으로 안전관리대책 및 산업재해예방을 위한 안전교육과 자살예방교육을 실시했다.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충남지사의 박창주 차장이 동절기 야외근무를 대비한 사업장 안전관리대책과 산업재해예방교육을 담당해 각종 산업재해 사례를 통한 재해 유형과 예방법, 대처법 등을 설명했다.

 

또 동남구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의 지원으로 자살예방 프로그램인 ‘생명 이어달리기’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자살예방교육은 자살고위험군인 저소득 취업취약계층에게 일자리 제공과 더불어 교육을 통한 생명의 소중함을 고취하고자 마련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3단계 공공근로사업은 동절기에 진행되기 때문에 고령 참여자들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히 주의해야 할 것”이라며, “이번 교육을 통해 참여자와 사업장 관리자들이 산업재해에 경각심을 가지고 안전수칙을 철저하게 지키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천안시는 올해 공공근로사업으로 총 22억5000만원을 투입해 748명을 선발, 저소득 취업취약계층에게 사회참여와 실질적인 소득창출의 기회를 제공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