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홍성군, 국비 확보에 사업부서 전직원 전면 배치

기재부 박찬호 서기관 초빙 교육으로 국비확보 직원역량 강화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20/01/21 [08:27]

 

   「국가재정의 이해 및 국비확보 전략」주제 직무교육


홍성군이 올해부터 정부예산 新확보전략의 일환으로 사업부서 전 직원을 국비확보 전선에 전면 배치하기로 했다.

 

군은 그동안 지휘부 중심의 국비 확보 활동이 많은 성과를 내었음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국비 확보를 위해서는 사업담당자의 적극적인 활동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보고 사업부서 전 직원을 국비확보 최전선에 전면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국비확보에 필요한 직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20일 기획재정부 박찬호 서기관(충청남도 재정협력관)을 초빙해 「국가재정의 이해 및 국비확보 전략」이라는 주제로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강의를 맡은 박찬호 서기관은 사업부서 담당자들이 국가예산 편성 시스템과 국가회계별 사업내용을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도록 국가재정의 구조와 주요 국가재정제도를 설명했다.

 

이어 사전절차 이행, 정부 세부사업 명 이해, 우리지역 강점분야 활용, 타 지역 사업 벤치마킹, 공모 및 총액계상사업 발굴, 예산실 심의방식 이해, 인맥형성 등 국비확보를 위한 전략 및 노하우를 직원들과 공유했다.

 

또한 기재부를 포함한 중앙부처와 원활한 소통을 위해 상시적 소통 채널 다양화, 시의적절한 방문과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 재정당국 입장 파악, 기관장의 적극적인 노력 등을 강조하며 강의를 마무리했다.

 

한편 홍성군은 직원 역량강화를 위한 국비 교육을 시작으로 사업담당 전 직원의 중앙부처 방문을 추진하며 주요 현안사업에 대해 중앙부처 사전 컨설팅을 받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승환 기획감사담당관은 “올해 우리 군은 기존 국비 확보 시스템을 기반으로 주요 사업 중앙부처 사전 컨설팅 및 사업담당자 국비확보 역량 강화, 지역사회 성장동력 발전사업 위주 선택과 집중 등 새로운 확보전략을 강력히 추진해 역대 최대 국비를 확보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