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충남도,전통시장‧상점가 방역물품 구입비 긴급 지원

코로나19 대응, 15개 시‧군에 방역물품 구입비 긴급 투입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20/02/21 [07:58]

 

충남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된 도내 전통시장 및 상점가에 마스크,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을 긴급 지원한다.

 

  이번 지원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전통시장과 골목상가 등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조치다.
 
  도는 사전에 필요한 방역물품 소요량을 긴급히 파악, 이를 토대로 예비비 3억 4000만 원(시군 50% 부담)을 지원하기로 했다.

 

  도는 전통시장과 상점가에 손소독제를 비치하고, 상인에게는 방역 마스크를 공급해 코로나19 확산을 예방하고, 전통시장 이용 불안감을 해소한다는 계획이다.

 

  김상태 도 소상공기업과장은 “방역물품 긴급 지원을 통해 도민들께서 안심하고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지역경제에 대한 피해가 최소화할 수 있도록 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