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태안군,해양치유센터 건립 적극 홍보 나서

홍보 팸플릿 2천부 제작 ‘태안 해양치유센터’ 선제적 홍보, 해양치유산업 선도 도시 입지 굳히기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20/10/22 [07:33]

 

  태안 해양치유센터 홍보 팸플릿.


관광객 및 군민 비롯, 해양치유음악회ㆍ해양치유체험 프로그램(10.23~11.7) 참가자에게 배포 등 적극 홍보

서해안권 유일의 해양치유센터를 조성 중인 태안군이 해양치유산업의 선도 도시 입지를 굳히기 위한 적극적인 홍보 활동에 나섰다.

 

군은 ‘건강치유와 관광산업이 결합된 해양자원을 보유한 해양치유 도시 태안’을 널리 알리고자 홍보 팸플릿 2천부를 제작했다.

 

팸플릿에는 ‘해양치유(재활을 돕는 보완적 치료)ㆍ해양치유산업(의료+관광+바이오)의 정의’ 및 ‘해외의 해양치유 사례 등’의 기본적인 정보를 비롯 △천혜의 자연환경도시 태안 △국내 최고의 해양관광도시 태안 △풍부한 해양치유 자원 보유 태안 등 ‘국내 최고의 해양관광도시 태안’을 알리는 내용과 함께,

 

태안의 대표 해양치유자원인 △피트(신진대사 촉진ㆍ면역력 강화) △갯벌(피부개선ㆍ근골격계질환 통증 완화) △해염(소염 진정작용ㆍ피부질환 완화) △해사(어깨ㆍ허리통증 완화) △해송(호흡기염증 완화ㆍ심폐기능 강화) 등을 자세히 소개했다.

 

이와 함께, 올해부터 2023년까지 총 사업비 340억 원(국비 170억 원 포함)을 들여 남면 달산포 일원에 △해수풀 △해양치유자원(피트ㆍ소금ㆍ염지하수) 활용 테라피 시설 △장기해양치유 숙박시설 △재활 트레이닝실 △명상ㆍ요가실 등이 들어서는 ‘태안 해양치유센터’를 자세히 소개했다.

 

또한, 앞으로 △체류형 치유프로그램(만성통증 질환자) △FAST-Healing 프로그램(주말 단기 방문객) △체험형 치유프로그램(가족단위 일시 방문객) △지역민 건강증진프로그램(태안군 및 인근 지역주민) 등 다양한 소비층의 요구를 만족시킬 수 있는 각종 프로그램을 적극 개발하고,

 

치유ㆍ휴양ㆍ체험ㆍ관광이 연계된 해양신산업 육성으로 국민의 건강증진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동시에 해결하는 ‘신해양관광도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태안은 다른 지역보다 희소가치가 높고 우수한 해양치유자원을 다량 보유하고 있다”며 “앞으로 해양치유자원 활용에 대한 전략연구를 통해 태안만의 특화된 해양치유 프로그램 개발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이어 “해양치유산업은 태안의 백년 미래를 책임질 매우 중요한 신해양사업”이라며 “태안 해양치유센터가 국민 건강을 증진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 등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전 공직자가 합심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 해양치유센터’가 완공되면 생산유발효과 649억 원ㆍ부가가치 유발효과 263억ㆍ약 4천여 명의 일자리 창출효과가 있을 것으로 군은 내다보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