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안 북부BIT산단 산업단지계획 심의 통과

- 천안시, 6개 분야 통합심의 완료로 올해 연말 착공 계획

가 -가 +

김헌규
기사입력 2019/07/12 [10:58]

- 1570여개 일자리 창출 및 2,400억원 경제효과 유발 기대

 

▲     © 김헌규



천안 북부BIT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이하 북부BIT산단)이 10일 충남도 지방산업단지계획 심의를 통과했다.

 

천안시는 충남도지방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가 시와 코오롱글로벌 외 2개사가 합동으로 추진하는 북부BIT산단계획안에 대해 이행 조건을 달고 심의를 의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행 조건으로는 국립축산과학원 축산자원개발부(성환 종축장) 경계부 완충녹지를 반영하고, 이주자택지 내 보행안전을 위한 토지이용계획을 개선해야 한다고 명시했다.

 

이번 통합심의는 △도시계획 △교통영향평가 △재해영향평가 △에너지사용 △산지관리 △경관 등 6개 분야 심의를 한꺼번에 완료해 시는 산업단지에 대한 지구지정, 개발계획, 실시계획 승인을 동시에 마무리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산단 심의 조건을 이행해 오는 8월 산업단지계획을 승인할 계획이며, 이후 본격적으로 보상 준비절차를 진행해 빠르면 10월 보상에 착수하고 연말부터 착공도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북부BIT산단은 천안시와 코오롱글로벌 외 2개사가 민·관 합동으로 성환읍 복모리, 신가리, 어룡리 일원 87만5254㎡(약 26만평) 부지에 오는 2023년까지 약 2,000억원을 투입해 조성하고 있다.

 

북부BIT산단이 조성되면 1,570여개 일자리가 창출되고 생산 유발 1,691억원, 부가가치 유발 1,175억원 등에 달하는 경제적 효과가 발생해 지역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구 본영 시장은 “2007년부터 추진됐으나 민선 6기부터 본격적으로 괘도에 오른 북부BIT산단 조성사업이 난관을 극복하고 비로소 올 연말 착공을 앞두게 됐다”며 “지역주민과 협의로 사업을 원활히 추진해 낙후된 북부지역 균형개발 및 미래 신성장동력 육성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모닝포스트. All rights reserved.